잡지.간행물 한달간 베스트셀러

  1. 순위상승-533

    실전싸움:무술對무..
    강철린
  2. 순위상승-929

    수영 바이블
    황태연
  3. 순위상승-1322

    여행 매거진 PI..
    PINCAKE
  4. 순위상승-1854

    Millenniu..
    강철린 편집
  5. 순위상승-1978

    비저너리의 트럼펫
    박정수
  6. 순위상승-2433

    급식관련 ISSU..
    이경헌

잡지.간행물 화제의 책


  1. 여행 매거진 TR...
    트레블러로드

  2. 누군가의 버킷리스...
    이종문, 주호돈 외..

  3. 메디푸드, 우리아...
    조선e북 편집팀

  4. 메디푸드, 건강한...
    조선이북 편집팀

  5. 메디푸드, 골다공...
    조선e북 편집팀

  6. 메디푸드 알레르기...
    조선e북 편집팀

잡지.간행물

  1. <인쇄정보신문> 제22호
    저자주식회사 한국인/인쇄정보신문| 출판사도서출판 한국인| 출판일2018-07-09| 정가500|
    부산지역에 있어서 진정한 ‘인쇄계 언론’의 역할이란 ? 지난 과거의 한때는 언론을 일컬어 ‘무관(無冠)의 제왕(帝王)’이란 표현을 썼듯이 그 서슬이 퍼렇기로 일종의 권력기관 역할을 톡톡히 했었다. 그 때문에 사회 질서를 잡는 공기(公器)의 역할을 해 온 반면, 일부 그릇된 언론들은 비리를 꼬투리 삼아 기관이나 기업들을 상대로 사기 행각과 공갈 협박도 서슴치 않았었다. 작금에 이르러 세상이 많이 깨끗해 지고 투명해 졌음의 반증인가? 아님, 인터넷 언론과 파워 블로거들의 성행(盛行)..
    페이퍼 http://www.upaper.net/sahachan/1114024 제공은유시인
  2. 수영 바이블
    저자황태연| 출판사유페이퍼| 출판일2018-07-09| 정가7,000|
    국내 최고의 수영 이론서로서 이 책의 독자층은 일반인, 수영 선수, 코치로 폭이 넓다. 필자의 책으로 가장 효과를 볼 독자층은 바로 어린 선수들이니 훈련할 때도 항상 소지하고 읽어 즐거운 수영을 하길 바란다.
    페이퍼 http://www.upaper.net/yelcami/1113215 제공yelcami
  3. <인쇄정보신문> 제4호
    저자주식회사 한국인/인쇄정보신문| 출판사도서출판 한국인| 출판일2018-07-09| 정가500|
    부산지역에 있어서 진정한 ‘인쇄계 언론’의 역할이란 ? 지난 과거의 한때는 언론을 일컬어 ‘무관(無冠)의 제왕(帝王)’이란 표현을 썼듯이 그 서슬이 퍼렇기로 일종의 권력기관 역할을 톡톡히 했었다. 그 때문에 사회 질서를 잡는 공기(公器)의 역할을 해 온 반면, 일부 그릇된 언론들은 비리를 꼬투리 삼아 기관이나 기업들을 상대로 사기 행각과 공갈 협박도 서슴치 않았었다. 작금에 이르러 세상이 많이 깨끗해 지고 투명해 졌음의 반증인가? 아님, 인터넷 언론과 파워 블로거들의 성행(盛行)..
    페이퍼 http://www.upaper.net/sahachan/1113994 제공은유시인
  4. <인쇄정보신문> 제5호
    저자주식회사 한국인/인쇄정보신문| 출판사도서출판 한국인| 출판일2018-07-09| 정가500|
    부산지역에 있어서 진정한 ‘인쇄계 언론’의 역할이란 ? 지난 과거의 한때는 언론을 일컬어 ‘무관(無冠)의 제왕(帝王)’이란 표현을 썼듯이 그 서슬이 퍼렇기로 일종의 권력기관 역할을 톡톡히 했었다. 그 때문에 사회 질서를 잡는 공기(公器)의 역할을 해 온 반면, 일부 그릇된 언론들은 비리를 꼬투리 삼아 기관이나 기업들을 상대로 사기 행각과 공갈 협박도 서슴치 않았었다. 작금에 이르러 세상이 많이 깨끗해 지고 투명해 졌음의 반증인가? 아님, 인터넷 언론과 파워 블로거들의 성행(盛行)..
    페이퍼 http://www.upaper.net/sahachan/1113995 제공은유시인
  5. <인쇄정보신문> 제6호
    저자주식회사 한국인/인쇄정보신문| 출판사도서출판 한국인| 출판일2018-07-09| 정가500|
    부산지역에 있어서 진정한 ‘인쇄계 언론’의 역할이란 ? 지난 과거의 한때는 언론을 일컬어 ‘무관(無冠)의 제왕(帝王)’이란 표현을 썼듯이 그 서슬이 퍼렇기로 일종의 권력기관 역할을 톡톡히 했었다. 그 때문에 사회 질서를 잡는 공기(公器)의 역할을 해 온 반면, 일부 그릇된 언론들은 비리를 꼬투리 삼아 기관이나 기업들을 상대로 사기 행각과 공갈 협박도 서슴치 않았었다. 작금에 이르러 세상이 많이 깨끗해 지고 투명해 졌음의 반증인가? 아님, 인터넷 언론과 파워 블로거들의 성행(盛行)..
    페이퍼 http://www.upaper.net/sahachan/1113996 제공은유시인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