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소설 한달간 베스트셀러

  1. 순위상승93

    어린이가 좋아하는..
    윤동주 정지용 권태..
  2. 순위하락-5

    세계문학상식
    편집부
  3. 순위하락-8

    우리가 좋아하는 ..
    윤동주,정지용,백석..
  4. 순위상승837

    누런 벽지
    샬롯 퍼킨스 길먼
  5. 순위상승7

    하늘과 바람과 별..
    윤동주
  6. 순위상승110

    나는 왜 기독교인..
    버트란드 러셀

문학.소설

  1. 르네상스와 신휴머니즘론
    저자임화|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3-22| 정가1,000|
    소위 新[신]휴머니즘論[론]이 르네상스를 문제 삼는 것은 내외의 공통한 현상이다. 작년중 東京[동경] 문단을 시끄럽게 하던 諸[제] 휴머니즘론도 거개 르네상스와의 관련을 이야기하고 있었으며 우리 문단의 同論[동론] 輸入者[수입자]들도 이 테마를 번복하였다. 그러면 왜 현대 휴머니즘이 르네상스를 문제 삼는가? 간단히 말하면 휴머니즘이라는 인간성의 존중이나, 인간 혹은 개성의 자유를 모토로 하는 사상이 현대에 고유한 창안이 아니라 전에 존재했던 것의 부흥·계승·개혁이라고 생각되는 때문이다. 즉..
    페이퍼 http://www.upaper.net/anym/1118448 제공anym
  2. 낭만적 정신의 현실적 구조
    저자임화|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3-22| 정가1,000|
    우리들의 문학, 예술을 일층 높은 발전의 계단으로 높이어 나가고 진실로 풍부하고 위대한 예술적 달성의 수준으로 그것을 이끌어 나아갈 새로운 창작이론은 한번 이 땅에 수입되자 진실로 유해한 형태로 왜곡되면서 유포되고 있다. 혹자에 있어서는 形式主義[형식주의]의 부활에, 혹은 藝術至上主義[예술지상주의]에의 복귀를 위하여, 혹은 市民文學[시민문학]으로의 일직선적인 轉回[전회]를 은폐키 위하여, 혹은 불성실한 자기의 과거를 위한 辨解[변해] 등등 실로 헤일 수 없을 만큼 다양한 방면에 이 이론은 귀중하..
    페이퍼 http://www.upaper.net/anym/1118449 제공anym
  3. 이상과 모더니즘
    저자고석규|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3-22| 정가1,000|
    모더니스트 李箱[이상]! 우리는 저항과 고역에 멍든 그의 비밀을 이렇게 부른다. 箱[상]에게 있어서의 모더니즘이란 箱[상]의 문학적 난해성이며 기발한 생활태도까질 동시에 표상하는 「존재이유」가 되므로 사뭇 모더니즘의 분석은 箱[상]의 문학과 箱[상]의 인간과를 이해함에 자연히 앞서야 하는 것이 아닐까. 그런데도 箱[상]에게 있어선 모더니스트로서의 성공보다 모더니스트로서의 쓰라린 참패가 짙게 남아 있다. "가장 우수한 최후의 모더니스트 李箱[이상]은 모더니즘의 초극이라는 이 심각한 운명을 한몸에 구..
    페이퍼 http://www.upaper.net/anym/1118450 제공anym
  4. 조선음악사
    저자안확|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3-22| 정가1,000|
    내가 을축년(1925) 7월에 당하여 음악사 편집의 논의를 이왕직(李王職)에 제출하였다. 그 당시에 예식과(禮式課)의 과장 이하가 회의를 열고 나를 초청 참여케 하여 의견을 서로 문답하여 이내 내 뜻을 좇아서 가결하더니, 이듬해 병인년(1926) 4월이 되매 이왕직에서 나를 촉탁에 임명하고 음악사 편집 사무를 전장(專掌)하였다. 그후로 만 4개년에 걸쳐서 편찬에 종사할새 저간에 있어서 재료를 수집한 것이 매우 많았으니, 악리(樂理)로 1416매, 악기로 1221매, 노래로 1639매, 악보로 13..
    페이퍼 http://www.upaper.net/anym/1118451 제공anym
  5. 해인사의 풍광
    저자나정월|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3-22| 정가1,000|
    나는 어느 친우의 권유로 봄에 와서 한 여름을 해인사에서 나게 되었다. 경부선을 타고 대구에서 내려 역전에 있는 자동차부에서 해인사행 자동차를 타면 고령(高靈), 야로(冶爐) 등지를 거쳐 약 3시간 만에 홍류동(紅流洞) 동구에서 내리게 된다. 홍류동 입구 우편 석벽(石壁)에는 우리 사상에 유명한 최고운(崔孤雲) 선생의 홍류동 시(詩), 물은 미친 듯이 첩첩이 쌓인 바위를 치며 산을 울리어 狂奔疊石吼重巒[광분첩석후중만] 사람들이 하는 말을 지척에서도 분간하기 어렵네 人語難分咫尺間[인어난분지..
    페이퍼 http://www.upaper.net/anym/1118453 제공anym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