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 한달간 베스트셀러

  1. 순위상승99

    엄마는 육변기. ..
    매드소울
  2. 순위상승97

    사장에게 뺏긴 나..
    강민
  3. 순위하락-2

    장모님과..
    밀프헌터
  4. 순위상승4

    엄마가 잠든 사이..
    밀프헌터
  5. 순위상승94

    엄마는 육변기. ..
    매드소울
  6. 순위하락-5

    큰 게 좋아서 그..
    중2엄마

로맨스 화제의 책


  1. 신과 결혼했다 1
    사랑맛주스

  2. 인간의사랑
    글물결

로맨스

  1. [BL]새로운 세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5(완결)
    저자유로파| 출판사B&M| 출판일2019-12-09| 정가3,000|
    오랫동안 감금당한 채 살아오다가, 어느 날 새로운 세계에 떨어진 진우. 그리고 머릿속에서 낯선 목소리가 들려오기 시작하고― [당신의 능력치를 확인합니다.] [축하합니다. 드래곤의 숨겨진 레어를 발견하셨습니다. 보상으로 마나 +20 지식 +20을 드립니다.] [??? 품기 스킬로 인해 ???의 부화까지 남은 시간이 899일이 됩니다.] 알 품기, 알 쓰다듬기, 알에게 말 걸기……. 정적이고 고요한 생활 끝에 알들이 부화하고, 진우 앞에 나타난 것은? “……도마뱀……?” “컁..
    페이퍼 http://www.upaper.net/gaonbooks/1122813 제공gaonbooks
  2. [합본] 새로운 세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전5권/완결)
    저자유로파| 출판사B&M| 출판일2019-12-09| 정가11,400|
    오랫동안 감금당한 채 살아오다가, 어느 날 새로운 세계에 떨어진 진우. 그리고 머릿속에서 낯선 목소리가 들려오기 시작하고― [당신의 능력치를 확인합니다.] [축하합니다. 드래곤의 숨겨진 레어를 발견하셨습니다. 보상으로 마나 +20 지식 +20을 드립니다.] [??? 품기 스킬로 인해 ???의 부화까지 남은 시간이 899일이 됩니다.] 알 품기, 알 쓰다듬기, 알에게 말 걸기……. 정적이고 고요한 생활 끝에 알들이 부화하고, 진우 앞에 나타난 것은? “……도마뱀……?” “컁..
    페이퍼 http://www.upaper.net/gaonbooks/1122814 제공gaonbooks
  3. 네가 오는 길목에서
    저자향기바람이| 출판사봄 미디어| 출판일2019-12-09| 정가3,600|
    “나는 어떤 게 제일 부러운지 알아? 사랑한다고 말할 수 있고, 사랑한다는 말을 들을 수 있는 사이.” “못 해 봤거든. 듣지도 못했고.” ―사랑하면서 그걸 표현할 줄 모르는 여자, 유주연. “사랑은 무슨. 그냥 서로 잘 맞는 것 같으니까. 결혼이 뭐 별건가.” “그런데 내 여자가 다른 남자한테 웃어 주는 거, 싫다.” ―사랑하면서 그게 사랑인 줄 모르는 남자, 정이환. 사랑이란 게 꼭 불처럼 뜨거운 줄만 알았는데, 알게 모르게 깊숙이 스며든 이 감정을 뭐라고 불러야 할까……..
    페이퍼 http://www.upaper.net/gaonbooks/1122836 제공gaonbooks
  4. [BL]루시온 1
    저자헨칸| 출판사B&M| 출판일2019-12-09| 정가4,000|
    옛날 옛적 어느 왕국에, 아주 제멋대로에 못된 마법사가 있어서 기분이 나쁠 때마다 죄 없는 백성들을 괴롭히고 죽였답니다. 파릇파릇한 스물세 살까지 왕궁 시종으로 일만 하다가 어처구니없는 이유로 악독한 마법사에게 죽은 시온! 다시 눈을 뜨니 네 살배기 어린아이의 모습으로 자신을 죽인 마법사, 루의 저택 앞에 떨어져 있는데……. “눈 뜨니까 여기 있어쪄여.” “어떤 미친년이 내 집에 애를 버리고 가.” “버린 거 아닌데…….” 진짜 네 살 난 아이가 들으면 으앙, 울어 버릴 말..
    페이퍼 http://www.upaper.net/gaonbooks/1122838 제공gaonbooks
  5. [BL]루시온 2
    저자헨칸| 출판사B&M| 출판일2019-12-09| 정가4,000|
    누군가의 계략으로 힘의 일부와 시온에 대한 기억을 잃은 루. 잃은 것을 되찾아 주기 위해 루의 곁을 떠나 여행하는 시온. 오랜 시간 떨어져 있던 두 사람은 인연의 고리로 인해 재회하여 다시 한 번 관계를 쌓아 나가고……. “네 이름, 시온이잖아.” 시온은 벌떡 일어나 앉아 목소리가 들린 방향으로 고개를 돌렸다. 마치 꿈처럼, 루가 창틀에 걸터앉아 시온을 바라보고 있었다. “루 님, 어떻게…….” 멍한 얼굴을 한 시온은 루의 바로 앞까지 가서야 멈추더니 자연스레 손을 뻗었다. ..
    페이퍼 http://www.upaper.net/gaonbooks/1122839 제공gaonbook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