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퀸로맨스

  1. 모녀의 외도
    모녀의 외도
    저자육봉남| 출판사루비출판| 출판일2018-09-07| 정가600|
    “강서방...이러면 안돼...안돼....하아아아앙...여보오오...” 경호는 그런 정희를 보면서 자신도 모르게 입가에 미소가 번지기 시작했다. 성숙한 여인이 주는 의외의 쫀득함.. 오히려 아내보다 더욱 강하게 자신의 성기를 조여주는 쾌감으로 인해 애써 참아왔던 끈적한 액체를 터뜨리면서 온 몸에 소름이 돋듯 퍼져나가는 짜릿한 기분을 만끽했다. 아내 어머니의 몸 속에 자신의 참았던 체액을 쏟아내는 기분은 지난 일년간 상상했던 것과는 비교되지 않을 정도로 짜릿하고 기분이 좋았다. ..
    페이퍼 http://www.upaper.net/rubibooks/1115562 제공rubibooks
  2. 내가 짝사랑 했던 너
    내가 짝사랑 했던 너
    저자김철현| 출판사이화출판공간| 출판일2018-09-05| 정가2,600|
    개인이 어려움 속에서 성장하는 가장과 목표를 이루는 개인과 가족에 숭고한 희생정신을 소설하여 각 개인 가정에 어려움이 있었도 이 책을 보시고 어려움을 슬기롭게 해쳐 나가길 바랍니다. 개개인 꿈과 목표를 이루는 인생에 묘미라고 할까요. 사랑속에서 주인공과 가족에 노력이 목표를 이루는 참 현실성을 소설화 하여 어려움 사람들이 이 책을 보고 차분히 목표를 세우고 실현 가능성을 이루는 가정을 삶에 묘미를 느끼게 하는 젊음이에게 주는 삶에 목표를 잃지 않도록 책을 서술하게 되었습니다.
    페이퍼 http://www.upaper.net/cheolhyunkim/1115541 제공JOSHUA
  3. 노예 여교사. 9
    노예 여교사. 9
    저자돌쇠| 출판사루비출판| 출판일2018-09-04| 정가2,000|
    “흐흐.. 그럼.. 빨아봐!” 이 교감이 바지 쟈크를 스스로 내리며 자신의 물건을 꺼냈다. 이 교감의 옆으로 휘어진 물건은 힘이 잔뜩 들어간 상태로 위로 치솟아 끄덕이고 있었다. 지수는 아연 질색했다. 경험이 없는 바는 아니지만 성교를 거부하자, 재빠르게 자신의 물건을 꺼내 입으로 빨으라니... “어서! 뭐해..이런 씨팔..꼴리게 해 놓고 뭐하는거야!” 이 교감의 쌍스런 협박에 지수는 잠시 머뭇거리다 하는 수 없이 고개를 사타구니쪽으로 천천히 숙일 수 밖에 없었다. ‘차 ..
    페이퍼 http://www.upaper.net/rubibooks/1115460 제공rubibooks
  4. 아들 친구놈에 빠지다
    아들 친구놈에 빠지다
    저자강민| 출판사루비출판| 출판일2018-08-27| 정가2,500|
    “하아아아... 하아아아...” 욕실 문 앞까지 온 정희는 문득 이상한 소리를 들었다. ‘무슨 소리지...?’ 정희는 문득 자신이 잘못 들었나 보다 했지만, 다시 한번 소리가 이어졌다. “아..줌마..” “..!!” 틀림없이 욕실 안에서 나는 소리는 아들 친구의 목소리였다. ‘아줌마...? 내가 잘못 들은건가?’ 정희는 숨을 죽이고 문 쪽에 귀를 가져다 댔다. “...아....줌마....음...부...” 정희는 생각지도 않았던 단어..
    페이퍼 http://www.upaper.net/rubibooks/1115278 제공rubibooks
  5. 노예 여교사. 8
    노예 여교사. 8
    저자돌쇠| 출판사루비출판| 출판일2018-08-23| 정가2,000|
    “흐흐.. 그럼.. 빨아봐!” 이 교감이 바지 쟈크를 스스로 내리며 자신의 물건을 꺼냈다. 이 교감의 옆으로 휘어진 물건은 힘이 잔뜩 들어간 상태로 위로 치솟아 끄덕이고 있었다. 지수는 아연 질색했다. 경험이 없는 바는 아니지만 성교를 거부하자, 재빠르게 자신의 물건을 꺼내 입으로 빨으라니... “어서! 뭐해..이런 씨팔..꼴리게 해 놓고 뭐하는거야!” 이 교감의 쌍스런 협박에 지수는 잠시 머뭇거리다 하는 수 없이 고개를 사타구니쪽으로 천천히 숙일 수 밖에 없었다. ‘차 ..
    페이퍼 http://www.upaper.net/rubibooks/1115240 제공rubibooks
  6. 우리 부부의 쓰리섬. 1
    우리 부부의 쓰리섬. 1
    저자매드소울| 출판사루비출판| 출판일2018-08-16| 정가1,200|
    “너..우리 집사람이랑...쓰리썸 해볼래?” “네?!” 녀석은 자리에서 벌떡 일어난다. 얼굴이 새파랗게 질린다. “노...농담이시죠?” “앉아. 그리고 농담 아냐. 그리고... 하나도 취하지 않았으니까 자네도 잘 들어.” “마, 말도... 안돼요..” 녀석은 자리에 다시 앉는다. 시선을 술잔에 두고 있지만 눈동자가 불안하게 흔들린다. 나는 천천히... 나의 망상과 아내의 허락에 대해서 이야기한다. 녀석은 고개를 젓는다. “혹시 이거.. 몰래카메라던가 그런 거 아니죠?” ..
    페이퍼 http://www.upaper.net/rubibooks/1115125 제공rubibooks
  7. 우리 부부의 쓰리섬. 2(완결)
    우리 부부의 쓰리섬. 2(완결)
    저자매드소울| 출판사루비출판| 출판일2018-08-16| 정가1,200|
    “너..우리 집사람이랑...쓰리썸 해볼래?” “네?!” 녀석은 자리에서 벌떡 일어난다. 얼굴이 새파랗게 질린다. “노...농담이시죠?” “앉아. 그리고 농담 아냐. 그리고... 하나도 취하지 않았으니까 자네도 잘 들어.” “마, 말도... 안돼요..” 녀석은 자리에 다시 앉는다. 시선을 술잔에 두고 있지만 눈동자가 불안하게 흔들린다. 나는 천천히... 나의 망상과 아내의 허락에 대해서 이야기한다. 녀석은 고개를 젓는다. “혹시 이거.. 몰래카메라던가 그런 거 아니죠?” ..
    페이퍼 http://www.upaper.net/rubibooks/1115126 제공rubibooks
  8. 사랑은 강물처럼 3
    사랑은 강물처럼 3
    저자수지| 출판사유페이퍼| 출판일2018-08-13| 정가3,900|
    - 성인용 로맨스 "알았어...말안할께...참...오빠는 유오빠가 안온다고 유오빠네 갔는데..못만났어?" 배시시 웃어가며 자신과의 비밀을 만들려하는 혜주의 조그맣게 솟은 가슴이 포근함으로 두눈에 들어올때 유는 치솟듯 솟아오르는 껴안고 싶음을 애써 참고 있어야했다. 욕정이 아닌 사랑스러움 때문이었다. (중략) 해서는 안될 상상은 이미 유의 무의식에서 도망치듯 빠져나와 의식세계의 풍경으로 변해가고 있었다.그리고 그 풍경은 유의 수건이 민규엄마의 목덜미에 닿을때 그 눈을 여자의 아래로..
    페이퍼 http://www.upaper.net/eswihl/1114967 제공Seju Cristo
  9. 사랑은 강물처럼 1
    사랑은 강물처럼 1
    저자수지| 출판사유페이퍼| 출판일2018-08-13| 정가3,900|
    -성인용 로맨스 어둠속에서 빛나며 토실토실 흔들거리던 두 젖무덤과 그밑의 시커먼 숲이 떠오르고 있었다. 허나 그땐 두 나부를 보면서도 별느낌이 없었으나 지금은 이미 생각만해도 뿌듯해져 가는 자신의 그것을 의식하며 "후.."자신도 모르는 한숨을 쉬고 있었다. (중략) "음...음...아..안돼...아..." 꿈결인듯 어디에선가 둔탁한 소리가 들려오고 있었다. (어..이상한데...)책상에 엎드려 자신의 입가에 침이 고여있음을 느끼는 순간 좀더 확실한 소리가 들려오고 있었다. "으..
    페이퍼 http://www.upaper.net/eswihl/1114958 제공Seju Cristo
  10. 사랑은 강물처럼 2
    사랑은 강물처럼 2
    저자수지| 출판사유페이퍼| 출판일2018-08-13| 정가3,900|
    -성인용 로맨스 "하아...하아...아..." 누나가 얼굴을 떼었을때 거친숨을 내쉬는 누나의 눈빛이 마치 꿈을 꾸는 소녀같이 느껴지고 있었다.(누나.좋아?) 이렇게 물어보고 싶은 유는 꿈꾸는듯한 누나가 좋았다. 이제 가쁘게 오르내리는 부픈 젖가슴도 유의것이었다. 빨아볼꺼야. 마음껏 빨아보고 물어 볼거야..유의 얼굴이 누나의 가슴에 실려지고 있었다. (중략) 어서 넣고 싶어. 저곳.여자의 갈려진 그곳. 영원의 샘속으로.... 난생 처음 이제 그곳으로..어서...그 욕구(欲求)가..
    페이퍼 http://www.upaper.net/eswihl/1114959 제공Seju Cristo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