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세술

  1. 지친 당신에게 고요를 선물합니다
    지친 당신에게 고요를 선물합니다
    저자팀 콜린스 /루카 바 그림/김문주 역| 출판사리드리드출판| 출판일2020-05-26| 정가10,350|
    정신없는 삶에 브레이크를 걸어주는 조언들! 삶의 관점을 바꿔 행복으로 이끄는 조언들! 느긋하게, 긴장 풀고, 나무늘보처럼 살 수는 없을까? 한 손에 스마트폰을 든 채 급하게 밥을 먹고, 한 가지 일을 끝내기도 전에 다음 일을 걱정하며 살아가는 것이 현대인들의 초상이다. 무엇을 위해 바쁘게 뛰어가는지 목적도 방향도 상실한 채 하루하루 꾸역꾸역 몸과 마음을 바쁘게 굴리며 살아간다. 저자는 중앙아메리카 열대우림을 트레킹 하던 중 팔다리가 삐죽하니 길고, 작고 동그란 머리에 히죽 미소를 ..
    페이퍼 http://www.upaper.net/gangibook/1129428 제공gangibook
  2.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인생편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인생편
    저자염경훈| 출판사하모닉스| 출판일2020-05-18| 정가2,500|
    #위로 #공감 #셰익스피어 #명언 1564년, 셰익스피어가 태어나 그리고 사망하기까지, 지금으로부터 수백 년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그렇지만 그가 쓴 수십 편의 시, 역사극, 희극, 비극 속의 인생을 꿰뚫는 지혜의 문장들은 지금까지도 여전히 찬란하게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우리 주위에 살았던 누군가의 죽음도 이젠 아무런 감정의 여백을 만들어 주지 못하는 그런 세상. 그런 세상을 깜깜한 망망 대해 속 출렁이는 조각배처럼. 넘어지지 않으려 배의 난간을 간신히 잡고 있는 당신 앞에, 셰익..
    페이퍼 http://www.upaper.net/harmonics9/1129302 제공harmonics9
  3.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처세편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처세편
    저자염경훈| 출판사하모닉스| 출판일2020-05-18| 정가2,500|
    #위로 #공감 #셰익스피어 #명언 1564년, 셰익스피어가 태어나 그리고 사망하기까지, 지금으로부터 수백 년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그렇지만 그가 쓴 수십 편의 시, 역사극, 희극, 비극 속의 인생을 꿰뚫는 지혜의 문장들은 지금까지도 여전히 찬란하게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우리 주위에 살았던 누군가의 죽음도 이젠 아무런 감정의 여백을 만들어 주지 못하는 그런 세상. 그런 세상을 깜깜한 망망 대해 속 출렁이는 조각배처럼. 넘어지지 않으려 배의 난간을 간신히 잡고 있는 당신 앞에, 셰..
    페이퍼 http://www.upaper.net/harmonics9/1129300 제공harmonics9
  4.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실전편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실전편
    저자염경훈| 출판사하모닉스| 출판일2020-05-18| 정가2,500|
    #위로 #공감 #셰익스피어 #명언 #처세 1564년, 셰익스피어가 태어나 그리고 사망하기까지, 지금으로부터 수백 년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그렇지만 그가 쓴 수십 편의 시, 역사극, 희극, 비극 속의 인생을 꿰뚫는 지혜의 문장들은 지금까지도 여전히 찬란하게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우리 주위에 살았던 누군가의 죽음도 이젠 아무런 감정의 여백을 만들어 주지 못하는 그런 세상. 그런 세상을 깜깜한 망망 대해 속 출렁이는 조각배처럼. 넘어지지 않으려 배의 난간을 간신히 잡고 있는 당신 앞에..
    페이퍼 http://www.upaper.net/harmonics9/1129303 제공harmonics9
  5.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진실편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진실편
    저자염경훈| 출판사하모닉스| 출판일2020-05-18| 정가2,500|
    #위로 #공감 #셰익스피어 #명언 #처세 1564년, 셰익스피어가 태어나 그리고 사망하기까지, 지금으로부터 수백 년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그렇지만 그가 쓴 수십 편의 시, 역사극, 희극, 비극 속의 인생을 꿰뚫는 지혜의 문장들은 지금까지도 여전히 찬란하게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우리 주위에 살았던 누군가의 죽음도 이젠 아무런 감정의 여백을 만들어 주지 못하는 그런 세상. 그런 세상을 깜깜한 망망 대해 속 출렁이는 조각배처럼. 넘어지지 않으려 배의 난간을 간신히 잡고 있는 당신 앞에..
    페이퍼 http://www.upaper.net/harmonics9/1129304 제공harmonics9
  6.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사랑편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사랑편
    저자염경훈| 출판사하모닉스| 출판일2020-05-18| 정가2,500|
    #위로 #공감 #셰익스피어 #명언 #처세 1564년, 셰익스피어가 태어나 그리고 사망하기까지, 지금으로부터 수백 년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그렇지만 그가 쓴 수십 편의 시, 역사극, 희극, 비극 속의 인생을 꿰뚫는 지혜의 문장들은 지금까지도 여전히 찬란하게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우리 주위에 살았던 누군가의 죽음도 이젠 아무런 감정의 여백을 만들어 주지 못하는 그런 세상. 그런 세상을 깜깜한 망망 대해 속 출렁이는 조각배처럼. 넘어지지 않으려 배의 난간을 간신히 잡고 있는 당신 앞에..
    페이퍼 http://www.upaper.net/harmonics9/1129305 제공harmonics9
  7.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사랑편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사랑편
    저자염경훈| 출판사하모닉스| 출판일2020-05-04| 정가2,500|
    #위로 #공감 #셰익스피어 #명언 1564년, 셰익스피어가 태어나 그리고 사망하기까지, 지금으로부터 수백 년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그렇지만 그가 쓴 수십 편의 시, 역사극, 희극, 비극 속의 인생을 꿰뚫는 지혜의 문장들은 지금까지도 여전히 찬란하게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우리 주위에 살았던 누군가의 죽음도 이젠 아무런 감정의 여백을 만들어 주지 못하는 그런 세상. 그런 세상을 깜깜한 망망 대해 속 출렁이는 조각배처럼. 넘어지지 않으려 배의 난간을 간신히 잡고 있는 당신 앞에, 셰익..
    페이퍼 http://www.upaper.net/harmonics9/1128694 제공harmonics9
  8.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진실편
    댕댕이가 전하는 셰익스피어 어록 진실편
    저자염경훈| 출판사하모닉스| 출판일2020-05-04| 정가2,500|
    #위로 #공감 #셰익스피어 #명언 1564년, 셰익스피어가 태어나 그리고 사망하기까지, 지금으로부터 수백 년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그렇지만 그가 쓴 수십 편의 시, 역사극, 희극, 비극 속의 인생을 꿰뚫는 지혜의 문장들은 지금까지도 여전히 찬란하게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우리 주위에 살았던 누군가의 죽음도 이젠 아무런 감정의 여백을 만들어 주지 못하는 그런 세상. 그런 세상을 깜깜한 망망 대해 속 출렁이는 조각배처럼. 넘어지지 않으려 배의 난간을 간신히 잡고 있는 당신 앞에, 셰익..
    페이퍼 http://www.upaper.net/harmonics9/1128693 제공harmonics9
  9. 하버드 감성 수업
    하버드 감성 수업
    저자쉬셴장 저/하정희 역| 출판사리드리드출판| 출판일2020-04-23| 정가10,360|
    “감성을 모른다면 당신은 ‘뒤처진’ 사람이다” 더 쉽게 만족하고, 자신의 지능을 운용해 더 많은 성과를 낸다. 하버드 심리센터 심리학자가 전 세계 500개 기업, 정부 기관, 비영리조직을 분석한 결과, 성공한 사람은 업무 능력 외에 탁월한 감성지수를 가진 것으로 조사됐다. 즉, 감성지수의 차이가 뛰어난 영향력, 리더십, 정치의식, 자신감과 성취동기 등을 만들어낸 것이다. 그래서 AT&T, 마이크로소프트 등 세계적 기업은 인재를 모집할 때 감성지수를 테스트한다. 하버드대학이 감성지수에 주목하..
    페이퍼 http://www.upaper.net/gangibook/1128685 제공gangibook
  10. 시련의 척도
    시련의 척도
    저자이옥천|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20-04-23| 정가5,000|
    제 14 경구 집을 내면서 희비가 가슴을 스친다. 여기까지 걸어오면서 맑은 날이 언제였는지, 행복하고 즐거운 날은 언제였는지조차도 보이지 않는 것은 늘 구름 끼고 바람 불고 질컥질컥한 황토밭 디디면 디딜수록 빠져들고 구사일생 수렁에서 나오기도 바쁘게 또 다른 아픔이 장사진을 치고 있다. 시련은 왜 나에게만 오는 걸까. 얼마나 아파야 눈물이 나는지, 얼마나 뜨거워야 애가 타는지. 그리움은 몇 도나 올라가야 콧물이 흐르는지, 시련은 채찍일까 경고일까 천형일까 비문에 새긴 한이 그립기만하..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8643 제공ds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