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집

  1. 머나먼 내 고향
    머나먼 내 고향
    저자쾨펠연숙|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쾨펠연숙은 언어 감각이 탁월하다. 독일어도 우리 모두가 놀랄 정도로, 같은 시기에 이곳에 온 그 어느 외국인보다 빨리 습득했다. 또 그녀의 회화에 있어서 착상의 풍요로움과 그 섬세한 구도를 보면 연숙의 시적인 언어의 나열에 있어서도 형태를 만들어내는 것이 어쩌면 필연적인 것으로 보여진다. 일반적으로 많은 사람들이 그냥 스쳐버리는 일상생활의 사물들을 정밀한 관찰 속에서 그것들을 붓으로 뿐만 아니라 연필 내지는 물감으로 스케치를 하고 또 동시에 가슴속에 묻어두었던 다정다감한 느낌을 덧붙여서 표현한..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58 제공dsb
  2. 고독할 때 영혼과 통한다
    고독할 때 영혼과 통한다
    저자김정조|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영성 시에서는 종교적 신앙 감각과 감성을 일반 시적 감성과 감각으로 끌어올리는 시 라기 보다는 일반적인 시적 감각과 감성을 종교 신앙적인 감각과 감성으로 끌어 올려 묘사하고 기술하는 업그레이드 기교를 터득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물론 시의 contents로나 장르별로 다양한 시가 있겠지만 특히 영성 시에서는 심오한 상징어, 은어, 직유 등의 배틀 위에서 살아 숨쉬고 춤추는 천계(天啓)의 운율, 영 육을 치유하고 정서를 순화시키는 언어의 시적 美語, 극한 상황, 실존적 詩語를 통해 生氣가 발산 돼..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59 제공dsb
  3. 하얀 들꽃이 부르는 노래
    하얀 들꽃이 부르는 노래
    저자김정조|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우리는 산과 들에서 홀로 피는 야생화, 산 들꽃들, 외롭지만 온갖 잡초와 더불어 살면서 형형색색의 꽃들을 피워 입에 물고 비처럼 울다가 햇빛처럼 밝게 웃으며 살아가는 풀꽃들을 본다. 폭우 속에서도 피어있고 따가운 여름 햇볕과 강풍에도 견디면서 피어있다. 아무도 저들을 보아주지 않아도 피고 지며 살아간다. 자연의 섭리대로 순응하며 살고 있는 것이다. 그래서 저들은 귀엽고 한층 더 예쁘고 순진해서 사람에게 감동적 느낌과 깨우침을 준다. 교훈적 이미지다. 시인이란 바로 그런 사람들이다. 귀천을..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60 제공dsb
  4. 우연히 듣다
    우연히 듣다
    저자위맹량|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새로운 마음으로 詩作을 계속하지만 나는 언제 꽃처럼 향기 가득한 시를 쓸 수 있을까? 게으름 없이 詩田을 찾아 달릴 것이다. ― 위맹량, 책머리글 <시인의 말>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61 제공dsb
  5.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
    저자이효녕|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사람은 누구나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 행복을 꿈꿉니다. 내가 그토록 꿈꾸는 행복은 시를 쓰는 시간에서 옵니다. 가끔은 이러한 생각을 잠시 잊어버리고 바쁘게 살아가기도 하지만, 머릿속에는 언제나 시상이 넘쳐 다시 시의 조각을 하나씩 맞추어 나갑니다. 그러다보면 삶의 외로움이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 하나의 상념으로 해체된 행복이 어느덧 나의 삶 속에서 늘 함께 합니다. 어느덧 무더운 여름의 절정을 넘어 결실의 계절, 가을을 향해 치닫고 있습니다. 시원한 가을바람을 가슴에 안으려 고희기념으로 열..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63 제공dsb
  6. 아우라지
    아우라지
    저자남진원 외|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이 책은 한국문학방송(DSB) 문인글방 회원들이 엮은 앤솔러지 제38집으로, 시인 18인의 시 36편, 수필가 3인의 수필 3편 등이 담겼다. [출판사 서평] 한국문학방송(DSB) 문인글방 회원들 중 원로급, 중견급, 신인급 등 다양한 계층의 문인들이 시와 수필을 각기 정선하여 다채롭게 엮은 흥미롭고 수준 높은 앤솔러지이다, 이 책에 수록 된 작품들을 일독한다면 삶의 청량제를 얻을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으리라. 특히 이 책을 통해 현재 활발한 창작활동에 임하고 있는 역..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64 제공dsb
  7. 풍시조로 공정한 사회를 염원하며
    풍시조로 공정한 사회를 염원하며
    저자전덕기 |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사회가 공정하다면 그 사회의 일원인 나 또한 공정한 삶을 살았을 것이니 얼마나 대견하냐? 그러나 그 말이 우리 사회에 필요했다면 우린 부정한 삶을 살았다는 결론이 된다. 고로 나는 다시 외쳐 본다. 내 소중한 삶이 함께 하는 이 사회가 공정한 사회가 되어야 하겠다고 외치며 또 그렇게 공정한 사회가 되도록 부단히 노력하며 열심히 가꾸어 나갈 것이다. 내가 소중하고 내 후손들이 소중하기에. ― 춘우 전덕기, 시인의 말(책머리글) <전덕기 풍시조 제2집을 내면서>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68 제공dsb
  8. 풍시조로 사회정화 운동을
    풍시조로 사회정화 운동을
    저자전덕기|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내가 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존재이기에 내가 사는 현실 또한 소중하여 단 오늘 하루만이라도 “좋은 날”이 되기를 기원 한다. 그 기원들을 분류 해보니 열한 분야가 되고, 그 분야별로 이런 일, 저런 일, 왜? 왜? 하다가 보니 110편의 요구 사항이 나열되기에 “풍시조로 사회정화 운동을”하고 명명해 보았다. 내 소중한 인생이 살아가는 이 사회를 그대로 보고만 있을 수 없어 고발 시정하고자 함이니 거친 말투, 용서 바란다. ― 춘우 전덕기, 책머리글 <시인의 말>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69 제공dsb
  9. 구름 나그네
    구름 나그네
    저자김연하|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우리 생활에 음악은 청각 예술이며 동시에 감성예술입니다. 음악을 듣는 것은 음악 교육에 있어서 가장 기본행위이며 음악 감상은 음악의 아름다움에 눈을 뜨고 음악적인 감각을 자극하며 음악적 개념의 형성을 촉진 시킬 수 있습니다. 이 세상에는 수많은 노래가 있습니다. 사람들이 노래가 좋아서 천년이 더 되도록 전해오는 가하면 얼마가지 못하고 사람들에게 잊히는 노래도 있습니다. 이렇게 많은 노래들 중에는 그 수명이 참으로 서로 다르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음악 작업을 추진하는 데에는 작..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70 제공dsb
  10. 달리고 달려야 한다
    달리고 달려야 한다
    저자이옥천 외| 출판사한국문학방송| 출판일2019-07-24| 정가5,000|
    이 책은 한국문학방송(DSB) 문인글방 회원들이 엮은 앤솔러지 제37집으로, 시인 19인의 시 38편, 수필가 5인의 수필 5편 등이 담겼다. [출판사 서평] 한국문학방송(DSB) 문인글방 회원들 중 원로급, 중견급, 신인급 등 다양한 계층의 문인들이 시와 수필을 각기 정선하여 다채롭게 엮은 흥미롭고 수준 높은 앤솔러지이다, 이 책에 수록 된 작품들을 일독한다면 삶의 청량제를 얻을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으리라. 특히 이 책을 통해 현재 활발한 창작활동에 임하고 있는 역량..
    페이퍼 http://www.upaper.net/dsbkorea/1120076 제공dsb
 1 2 3 4 5 6 7 8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