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르마니아 (범우문고 223)
게르마니아 (범우문고 223)
전자책가격 2,500원 페이퍼명 bumwoosa
저자이름 타키투스 저 출판사명 범우사
등록날짜 2013-07-30 권한여부 DRM
전자책유형 파일크기 145 KB
조회횟수 880 회 미리보기 13 회
다운횟수 223 회 사용등급 전체 이용 가능
전시분류 소설.문학 > 비평.이론    
책 URL http://www.upaper.net/bumwoosa/1014936  
SNS공유
예스24  알라딘  반디앤루니스  인터파크  교보문고  리디북스  와이투북  원스토어  북큐브  OverDrive 

고대 로마의 역사가였던 타키투스의 대표작. 총46장으로 구성된, 민족 대이동 이전의 고대 게르만 민족에 대한 가장 오래된 기록이다. 타키투스는 활짝 꽃피고 성숙한 끝에 차츰 퇴폐해 가고 있던 제정 로마와 대조시키면서, 바야흐로 발흥하며 제국의 북쪽 경계 지역을 위협하고 있던 젊은 민족의 질박하고 강건하며 용맹스런 모습을 생생하게 그려내고 있다.

 판권 페이지
 차례
 ■ 이 책을 읽는 분에게
 게르마니아
 제1부 게르마니아의 영토?습속
 제2부 게르마니아의 여러 부족
 ■ 연 보

호민관 ·재무관 ·법무관을 거쳐, 97년에 콘술[執政官]이 되었다. 112∼113년 속주(屬州)인 아시아주의 총독이 되었으며, 그 밖의 일생에 관한 일은 거의 밝혀진 것이 없다. 이미 젊은 시절에 로마 제정의 암흑상을 체험했던 그는 제정(帝政)을 비판한 사서(史書)를 저술하였다.
그의 저술에는 시세(時勢)에 맞지 않아 불우한 일생을 보낸 위인(偉人) G.J.아그리콜라(그의 장인)의 생애를 서술한 《아그리콜라전(傳)》과 퇴폐한 로마와는 달리 건전한 사회를 이루었던 북방 만족(蠻族)을 묘사한 《게르마니아》, 그리고 언론의 자유가 보장되었던 공화제 시대와 비교하여 제정시대에는 웅변술이 쇠퇴하였음을 비판한 《웅변론에 대한 대화(對話)》 등 소품 3편을 남겼다. 그 밖에 티베리우스 황제의 등극에서부터 도미티아누스 황제의 죽음에 이르기까지의 역사를 연대기식으로 서술한 《연대기》와 《역사》가 있다. 모두가 불완전한 형태로서 현존하고 있다.

400자이내 입력가능하며, 로그인후에 작성이 가능합니다.

등록
X
Modal

선물증정

이메일
내용입력
/ 300
여러 개의 이메일 입력시 ';' (세미콜론)으로 구분할 수 있으며,
메일 주소는 최대 100개까지 가능합니다.
    취소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