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람선 위의 정사 1
유람선 위의 정사 1
판매가격 3,900원 페이퍼명 cohybomb
구매하기
선물하기
저자이름 수지 저 출판사명 조세주구민군
등록날짜 2018-07-31 권한여부 DRM Free
파일유형 파일크기 379 KB
조회횟수 92 회 미리보기 지원안함
다운횟수 4 회 사용등급 19세이상 가능
전시분류 로맨스 > 성인물    
책 URL http://www.upaper.net/cohybomb/1114608  
SNS공유
예스24  알라딘  반디앤루니스  인터파크  교보문고  리디북스  와이투북  원스토어  네이버북  북큐브  OverDrive  오디오북제작납품 

- 해외 성인 소설

그녀는 비키니탑을 끌러놓은채 에어매트리스위에 배를 깔고 누워 있었으므로 그녀의 젖은 그녀의 몸아래에 짓뭉개지고 있었다. 그녀의 비키니 팬티는 너무 작아서 그녀의 황홀달짝지근한 볼륨있는 궁둥이를 거의 반쯤 드러내 놓고 있었다. 태양이 그녀의 몸위에서 작열하고 있었고 그녀는 다리를 육감적으로 벌렸고 태양의 자외선이 그녀의 허벅지 안쪽을 비쳐주고 있었다,

(중략)

그녀의 배꼽아래에는 꼽슬하고 부드러운 털이 두텁게 나있었고 그것을 운좋게 본 사람이라면 분명히 흥분하고 말 것이었다. 보지의 입술은 탄탄하고 부드러웠으며 음모에 의해 거의 가리워져 있었고 특히 다리로 굳게 잠겨져 있었다. 셸리 보지의 유일한 문제는, 이것도 문제가 된다면, 비정상적으로 큰 음핵이 문제였다. 그것은 한 일인치정도나 됐고 그녀는 다른 여자들의 음핵은 그렇지 않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

(중략)

"오 이런!" 그녀는 흥분에 몸을 떨었다.
그녀의 주먹이 위로 천천히 움직였다, 그리고 다시 아래로, 위로... 아래로.

 판권 페이지
 Chapter 1
 Chapter 2
 Chapter 3

필명 수지

성인소설 및 로맨스 집필

400자이내 입력가능하며, 로그인후에 작성이 가능합니다.

등록
X
Modal

선물증정

이메일
내용입력
/ 300
여러 개의 이메일 입력시 ';' (세미콜론)으로 구분할 수 있으며,
메일 주소는 최대 100개까지 가능합니다.
    취소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