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진 슬기와 꿀벌 도시
사라진 슬기와 꿀벌 도시
판매가격 10,000원 페이퍼명 gaonbooks
구매하기
선물하기
저자이름 임어진 저 출판사명 내일을여는책
등록날짜 2018-06-18 권한여부 DRM
파일유형 파일크기 11.78 MB
조회횟수 50 회 미리보기 지원안함
다운횟수 0 회 사용등급 전체 이용 가능
전시분류 컴퓨터.교육 > 유아.아동    
책 URL http://www.upaper.net/gaonbooks/1113745  
SNS공유
원스토어 

꿀벌 세계를 경험하며 자연과 인간의 평화로운 공존을 꿈꿔요!
우리 사회에서 일어나는 문제를 쉽고 재밌는 동화로 풀어내는 내일을여는어린이 시리즈 5번째 책,<사라진 슬기와 꿀벌 도시>가 출간되었다. 이 작품은 꿀벌이 사라지면서 발생하는 인류의 문제와 인류가 지켜야 할 자연환경을 박진감 넘치는 내용으로 생동감 있게 전한다.
우리는 그동안 사람 중심으로 살아오면서 자연을 훼손했다. 작품에 나오듯 농부들은 농작물을 쉽게 얻으려 농약을 쓰고, 기업들은 이윤 추구를 위해 더 강력한 살충제를 만들고 있다. 이런 현실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사람을 위한 어쩔 수 없는 선택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 책을 본 어린 독자들은 심도 있게 생각하며, 사람들이 깨닫지 못하는 지혜로운 답을 찾아 낼 것이다.
사람에게 있어서, 자연을 파괴하며 필요한 것을 손쉽게 얻는 게 더 이익일까? 시간이 더디더라도 자연을 보호하는 게 더 이익일까? 무너지는 꿀벌의 세계를 보고, 벌 대신 꽃가루받이를 하고, 벌이 없으면 과일과 곡식을 먹지 못하는 것을 경험한 독자는 자연 보호가 사람에게 더 큰 이득이라는 걸 안다. 이제라도 우리는 자연과 싸우는 것을 그만두고 자연과 조화롭게 살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문제를 의식하고 알리려는 슬기처럼, 자연을 훼손하지 않으며 열매를 얻으려는 슬기네 큰아빠처럼 말이다. 자연 환경의 위기를 알리고 자연과 함께 공존하는 방법을 제시하는<사라진 슬기와 꿀벌 도시>는 인간 중심으로 살았던 우리를 성찰하고 실천하게 만드는 귀중한 환경생태동화이다.

경이롭고도 흥미로운 꿀벌 세계로의 여행!
<사라진 슬기와 꿀벌 도시>를 보면 동화책을 보았는지, 꿀벌 백과사전을 보았는지 헷갈릴 정도로 꿀벌에 대한 정보가 무궁무진하다. 인간 사회보다 더 정교하게 나뉘는 벌들의 생활 구조, 신기한 과정으로 만들어지는 벌꿀, 꿀벌 집단을 다스리는 여왕벌, 암벌과 수벌의 역할 등 하나하나 알게 되는 꿀벌의 세계는 무척 경이롭다.
꿀벌의 겨울나기, 꿀을 채취하는 방법, 꿀벌의 의사소통 방법 등 많은 정보가 위험천만한 슬기의 모험 속에서 자연스레 드러난다. 이런 정보는 독자도 꿀벌 슬기가 되어 직접 보고, 느끼고, 경험한 것들이어서 여느 정보책보다 더 정확하고 생생하게 지식을 얻는다. 창작 동화의 장점인 간접 경험으로 독자들은 꿀벌과 사람이 서로에게 미치는 사회적 요소를 실감하기도 한다. 비로소 과학 지식으로만 알았던 꿀벌은 사람과 함께 살아가야 하는 고마운 생명이라는 걸 인식하는 것이다.

 처음으로
 작가 소개
 Chapter 03
 벌들이 파업을?
 시드월드의 선물
 텅 빈 과일 코너
 사과꽃이 피었습니다
 꿀벌 도시
 노란이와 해님 여왕
 전령 벌 두루
 꽃가루 채집 교육
 꽃을 찾아서
 축제일
 처량한 수벌들
 적들을 맞닥뜨리다
 짝귀의 운명
 길을 잃게 만드는 무엇
 승리자들
 이별의 시간
 돌아온 슬기
 밝혀지는 진실
 작가의 말_ 지구에서 꿀벌이 사라지면!
 판권
 Chapter 24

저자 임어진은 성균관대학교 한국철학과를 졸업하고, 한겨레아동문학창작학교, 동화세상에서 동화를 배웠습니다. 샘터상, 웅진주니어문학상 대상을 받았고,「어린이와 문학」편집 주간으로 일했습니다. 쓴 책으로는 동화<이야기 도둑><또도령 업고 세 고개><보리밭 두 동무><사라진 악보><이야기 하나 주면 안 잡아먹지><델타의 아이들><설문대 할망><너를 초대해><괜찮아신문이 왔어요>, 그림책 <도깨비 잔치><손 없는 색시>인물 이야기<우리말글 지킴이 이수열 이야기_말과 글은 우리 얼굴이야><생명 평화의 스님 도법_대화합시다 함께 삽시다>, 어린이 인문이야기<오방색이 뭐예요?>, 청소년 소설집<가족입니까>(함께 씀),<광장에 서다>(함께 씀) 등이 있습니다.

400자이내 입력가능하며, 로그인후에 작성이 가능합니다.

등록
X
Modal

선물증정

이메일
내용입력
/ 300
여러 개의 이메일 입력시 ';' (세미콜론)으로 구분할 수 있으며,
메일 주소는 최대 100개까지 가능합니다.
    취소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