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평.이론

  1. 평론문제에 대하여
    평론문제에 대하여
    저자이여성| 출판사온이퍼브| 출판일2019-04-15| 정가1,000|
    고도의 스피드를 요구하는 현대 신문은 그 보도의 신속을 요구하는 것 같이 주장(主張)에 신속이 요구되지 않을 수 없다는 것이다. 중대하고 복잡한 문제를 봉착하였을 경우에도 오히려 그 충분한 사고(思考)의 여유를 갖지 못하는 것은 현대 신문사설에 그 무게를 감소시키는 중대한 원인이라는 것이다.<본문 중에서> <차례> <본문> 서문 1/2/3/4/5/6
    페이퍼 https://www.upaper.net/onepub/1118816 제공온이퍼브
  2. 이조문학과 김농암
    이조문학과 김농암
    저자현상윤| 출판사온이퍼브| 출판일2019-04-15| 정가1,000|
    나는 이조의 문학을 말할 때에 농암과 연암을 제일류로 하여 밀고자 한다. 물론 농암의 문장에는 재주가 뛰어남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그래서 세인들에게 ‘분벽사창(粉壁沙窓)’이라는 평가를 듣고 있으나 나는 생각하기에 대체로 문장이라는 것은 이치에 맞는 아름다운 말이라고 하지 않을 수 없을까 한다.<본문 중에서> <차례> 제1장 농암(農巖)의 이조 문학사상 제2장 농암의 생애 제3장 농암의 문학 제4장 생일 감회(感懷)
    페이퍼 https://www.upaper.net/onepub/1118807 제공온이퍼브
  3. 조선 농민문학의 기본방향
    조선 농민문학의 기본방향
    저자권환|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4-15| 정가1,000|
    조선 농민문학의 기본방향 민주주의 혁명인 현 단계에 있어 봉건제도 잔재의 소탕이 한 중요한 과업으로 되어 있는 것은 누구나 대개 상식적으로 다 아는 바인데, 봉건제도 잔재 중에는 부인문제, 상민 특히 백정문제, 씨족제도의 유습 문제 등이 있지만 그 중에도 농민문제가 가장 중요하고 긴급한 문제인 것은 또한 누구나 다 시인하는 바이다. 전 인구의 약 8할이나 점령하고 있는 이 농민이 가지고 있는 봉건제도 잔재의 소탕이 없이는 민주주의 혁명이 완성될 수 없으며 또 따라서 다음의 단계로 발전할 수도 없..
    페이퍼 https://www.upaper.net/anym/1118797 제공anym
  4. 문예이론으로서의 신휴머니즘론
    문예이론으로서의 신휴머니즘론
    저자임화|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4-15| 정가1,000|
    문예이론(文藝理論)으로서의 신(新) 휴머니즘 론(論) 휴머니즘론이 문예 이론상에 제시한 문제는 아직 단편적인 것밖에 없다. 그렇다고 論者[논자]들이 浩翰[호한]한 문예 논문을 발표하지 않았다는 의미만은 아니다. 오히려 人間中心[인간중심] 文學論[문학론]이란 제아무리 광범한 한도로 발전시켜도 문학의 역사적 발전 법칙이나 창작 과정의 구체성을 해명할 자격을 못가진 일반론이며 부분적, 특수적 요인을 전체의 본질로 과장하는데 불과하다는 의미일 것이다. 요컨대 휴머니즘 文藝論[문예론]의 추상성,..
    페이퍼 https://www.upaper.net/anym/1118799 제공anym
  5. 여류시단총평
    여류시단총평
    저자박용철|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4-15| 정가1,000|
    여류시단총평(女流詩壇總評) 이런 총평식 글을 쓰는 사람이면 흔히는 조선문학이란 얼마나 빈약한 것이고, 조선 말이란 살아가는지 죽어가는지로 모를 형편이고, 여류시단이란 대체 어디있는것이냐 부터 캐들어가는 버릇이지마는, 그것은 다만 평소 가슴에 맺힌 불평의 터짐이라고 할것이오, 나는 목전의 목적으로 보아, 모든 구름을 잠깐 걷어버리고 광명에 찬 앞날을 바라보는 기분으로, 조선의현대여자로서 조선말로 쓰는 시에 대해서 몇마디 비평을 써볼까한다. 본시 비평이라 하는 것이 좋은 문학을 읽는 가운데서 얻은..
    페이퍼 https://www.upaper.net/anym/1118800 제공anym
  6. 현대시와 비유
    현대시와 비유
    저자고석규|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4-15| 정가1,000|
    현대시와 비유 언제나 <방법의 직인>은 눈을 감고 있다. 언어라는 살창 속에는 무명의 그는 불을 때우고 있는 것이다. 스쳐가 버린 꽃이며 나무며 인정이며 하는 것들이 환히 달아오는 살새김에 전율하는 그는 이 고운 꽃이며 고운 나무며 고운 인정을 되살게 하고져 열심히 그의「상상」을 아낀다. 꽃나무, 인정하면은 미지의 꽃 모습과 나무 그림자와 인정의 훈심이 있다. 그러나 그것들은 있을수록 퍼져가는 무덕진 꽃과 나무와 인정의 느낌으로 변하고야 마는 것이다. 「직인」은 마침내 달아오는 이들 꽃과 ..
    페이퍼 https://www.upaper.net/anym/1118801 제공anym
  7. 현대소설의 귀추
    현대소설의 귀추
    저자임화|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4-15| 정가1,000|
    현대소설(現代小說)의 귀추(歸趨) 40편이 넘는 작품 가운데서 나는 李泰俊[이태준]씨의 「農軍[농군]」에 이르러 비로소 감동을 가지고 읽을 수가 있었다. 또한 그것뿐으로 다시 예술을 대하는 듯한 감흥을 깨닫지 못한채 全[전]작품을 읽었다. 거의 문단의 기성과 신진이 총동원된 이달 창작에서 내가 얻은 바의 커다란 적막과 조그만 즐거움을 체험한 경로의 피력이 이달 창작의 비평이 될 줄은 나역시 의외의 일이다. 「農軍[농군]」은 泰俊[태준]이 처녀작을 쓸 때부터 가지고 나왔던 어느 세계가 이 작..
    페이퍼 https://www.upaper.net/anym/1118802 제공anym
  8. 시형, 언어, 압운
    시형, 언어, 압운
    저자김안서| 출판사온이퍼브| 출판일2019-04-10| 정가7,000|
    진정한 시가의 제작에는 풍부한 상상력의 창조심을 가진 시인이 아니고는 할 수 없는 일입니다. 그리고 높은 의미의 감상 안목을 가진 시인이라야 시다운 시를 쓸 수가 있는 것입니다. 이는 정진과 끊임없는 수양이 있을 뿐입니다. 그렇지 않고는 갈 수 없는 그야말로 가깝고도 먼 길입니다. 이러한 가깝고도 먼 길을 걸어가는 준비로 무엇보다도 언어에 대한 깊은 마음가짐이 필요합니다. <차례> <본문> •시형, 언어, 압운 1/2/3/4/5/6/7/8/910
    페이퍼 https://www.upaper.net/onepub/1118733 제공온이퍼브
  9. 악당개그
    악당개그
    저자살구| 출판사부크크| 출판일2019-04-03| 정가1,500|
    있어서는 안 될 악당들이 몰려 온다. 좌충우돌 막나가는 그들의 행각에 우리는 당혹스럽기 그지 없지만.. 계속 보니..정 들고 만 악당들 이야기.. 로켓단 저리가라 할 악당들의 1인 시점을 통해.. 독심술을 하듯 그들의 말 같잖은 상태를 확인해봅시다.
    페이퍼 https://www.upaper.net/gara09/1118370 제공Gara09
  10. 문학시평
    문학시평
    저자김남천| 출판사토지| 출판일2019-04-01| 정가1,000|
    문학시평 문화운동 - 예술운동에 대한 나의 관심을 이러한 시평적인 형식으로 취급하는 것은 나의 본의가 아니다. 그러나 장구한 시일간 모든 운동과 떠나서 생활하였고 또한 지금도 그것에 직참(直參)하지 못한 나로서 문화공작에 관한 지도적인 노선에 대하여 운위하는 것은 전혀 오류이며 또한 그렇게 하여서 지시된 노선은 반드시 과오를 품은 것을 불면(不免)할 것이다. 사실 과거에 있어서도 조선의 예술운동에 직참치 않는 동경과 경성간에 계절조(季節鳥)와 같이 왕래하는 서생배(書生輩)들이 제시한 모든 방..
    페이퍼 https://www.upaper.net/anym/1118589 제공anym
  • 화제의 페이퍼
  • 페이퍼 판매순위
  • 신규 판매자 페이퍼
  • storywinner 페이퍼 | 금주의 추천 페이퍼
    스토리위너컴퍼니
  • 한국에니어그램통합치료연구소 | 금주의 추천 페이퍼
    에니어그램이란?
    한국에니어그램통합치료연구소에서 출간하는 다양한 에니어그램 도서를 찾아보실 수 있습니다.
  • damnbooks 페이퍼 | 금주의 추천 페이퍼
    담앤북스
  • 미디어숲 : 다빈치하우스 | 금주의 추천 페이퍼
    미디어숲
  • 리드리드출판 | 금주의 추천 페이퍼
    세상을 읽고 나를 이끄는 책
    세상을 읽고 나를 이끄는 책 독자들과 함께 호흡할수 있는 책만 만들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