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 건강을 살리는 계절음식
뇌 건강을 살리는 계절음식
전자책가격 11,000원 페이퍼명 pes516329
저자이름 박은서 저 출판사명
등록날짜 2020-11-10 권한여부 DRM Free
전자책유형 파일크기 2.91 MB
조회횟수 108 회 미리보기 1 회
다운횟수 22 회 사용등급 전체 이용 가능
전시분류 기술.과학 > 생명.의학 판매횟수 22 회
책 URL https://www.upaper.net/pes516329/1133855  
SNS공유
예스24  알라딘  인터파크  교보문고  와이투북  북큐브  오디오북제작납품  밀리의서재 

누구나 아프고 힘든 날이 있지만 아름답고 행복한 ‘화양연화 (花樣年華: 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순간)’가 있다. 지내고 보면 누구에게나 가장 빛나는 순간이었지만, 먼지 낀 창틀에, 뿌연 연기에 가려져 불투명하게 보이기도 한다. 함께 사랑하고 위로하며 극복했던 아름다운 성장을 따스한 기억에 남기며 말이다.

나의 할머니는 일본군을 피해 17세에 시집가 전쟁통에 남편을 잃었지만 굴곡진 삶 속에서도 아버지와 고모 둘을 훌륭하게 키워 내셨다. 할머니는 90세까지 우리 집안의 위대한 엄마이고, 격변하는 역사 속의 곧은 어른이셨다. 지독한 치매로 온 가족의 추억을 회색으로 칠한 것을 제외하면 말이다. 내 어린 시절의 할머니를 기억하면 누가 돈을 훔쳐갔다고 역정을 내시며 온 동네 를 다 뒤집으셨던 사건들이 떠오른다. 그리고 며칠 뒤 말없이 속 바지에 숨겨 둔 알사탕으로 화해를 청하곤 하셨다.

중학교 졸업할 때부터, 우리 집은 인분 냄새 때문에 집 안의 모든 문을 매일같이 활짝 열어 놓아야 했었다. 그 덕에 겨울에는 추위 에 떨어야만 했다. 동네 친구들이 노망난 할머니라고 놀려대는 것이 창피해 누구보다 빨리 학교에 등교했다. 동네 어귀에서 집까지 들어오는 길에 나는 계주선수가 되어야 했고, 대부분의 오후를 집 안에서 아프신 할머니를 지키며 보냈던 시간들이 떠올려진다.

치매는 올곧으셨던 할머니 삶의 질과 품위를 망가뜨렸고, 가족 들을 매일같이 고통스럽고 불안하게 하였다. 오랜 병마를 버텨내 시면서 가족 관계도 편치만은 않았다. 시간이 갈수록, 몸과 마음의 길을 잃어가는 할머니를 위해 가족 중 누군가는 일상을 접어두고, 할머니를 돌봐야 했다. 그렇게 가족 모두의 시간은 칙칙하고 어두운 터널 속에서 무뎌진 사랑을 짊어진 채 오래도록 멈추어 있으며. 많이 황폐해지고 지쳐갔다. 누군가가 집에 있어 할머니를 보호해 드려야 했고 외출조차 편하게 할 수 없었기에, 가족 모두 할머니로부터 탈출을 매일같이 꿈꾸었다. 하지만, 따스 하셨던 부모님은 풍족 하지는 않았어도 우리에게 바른 마음을 심어 주시고, 행복한 시간이 될 수 있도록 항상 함께해 주셨다. 그런데 그렇게 점쟎고 평안하셨던 내 아버지께서도 할머니처럼 가슴아픈 시간을 남기시고, 처참하게 기억의 길을 잃어가시더니, 결국에는 얼마전 우리의 곁을 먹먹하게 떠나가셨다.

지금 이 순간, 우리 모두도 어쩌면 나의 할머니와 아버지처럼 뇌 회로 의 길을 잃어가고 있을지 모른다. 현대사회를 버텨내는 우리 모두가 불안한 뇌건강에 위협을 받고 있기 때문이다.
스트레스, 화병 등을 『동의보감』에서는 ‘노심상(勞心傷)’의 범주에서 다루고 있다. ‘노심상(勞心傷)’이란 마음의 병이지만, 몸에서 반응 하게 되는 것처럼, 아픈 마음은 우리 몸이 먼저 아는 상처이다. 때로는 환자의 생각보다도 먼저 몸이 반응할 때도 있기 때문에, 우리는 몸의 반응을 찾아 거꾸로 마음이 힘듦을 알 수 있기도 한다.

가족이, 사회가, 우리 모두가 뇌 건강을 위협받는 환자나 보호자, 가족력이 있는 예비 치매 환자들의 뇌에 쌓인 곰팡이를 축축한 음지에서 끌어내어 양지의 볕을 바짝 쬐어줘야만 할 것이 다.
이 책은 바로 그런 책이다. 아무쪼록 이 책을 통해 뇌 건강을 돕는 식생활을 지켜 나갔으면 한다. 또한 우리 모두에게 큰 용기 를 주며 자존감을 지켜 주리라 소망한다.

 들어가며
 첫째 마당 메모리
Part 1. 숨 헤아리기: 신경세포, 시냅스, 신경전달물질
Part 2. 정보 전달: 기억을 위한 커뮤니케이션
Part 3. 로그인·로그아웃: 뇌 건강을 위한 균형 있는 식단
 둘째 마당 동의보감과 계절음식
Part 1. 동의보감 건강법
Part 2. 계절음식과 시절식
Part 3. 계절음식이 뇌 건강도 지켜준다
 셋째 마당 음식이 뇌와 삶을 만든다
Part 1. I dreamed a dream: 먹는 것은 무지개를 건너는 것이다
Part 2. 먹는 것이 우리를 살린다
Part 3. 뇌 건강을 살리는 생활실천
 넷째 마당 뇌 건강을 살리는 영양소
Part 1. 행복한 ‘뇌’ 살림 - 3 대 영양소
Part 2. 건강한 ‘뇌’ 살림 - 비타민과 미네랄 영양소 외
Part 3. 뇌 살림 영양처방전
 다섯째 마당 뇌 건강을 망치는 걱정들
Part 1. 뇌 건강을 망치는 요소
Part 2. 뇌를 피로하게 하는 먹거리
Part 3. 우리를 미치게 하는 음식
 여섯째 마당 뇌 건강을 살리는 채소, 과일 들
Part 1. 뇌 노화를 예방하는 채소혁명
Part 2. 두뇌활동을 돕는 과일의 힘
 일곱째 마당 뇌 노화를 막아주는 먹거리
Part 1. 뇌 노화 길목을 차단하는 곡류, 견과류
Part 2. 뇌에 활력을 찾아주는 어육류, 가금류
Part 3. 뇌 건강을 살리는 기타 먹거리
 나오며
 출간후기

연세대학교 대학원을 졸업하고, 다시 한의사의 길을 걸어온 작가는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동서의학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습니다. 연세조은한의원 원장, 예인한의원 대표원장과 한양대 학교 국제병원 한방진료전임의, 계명대학교 보건대학원 강사를 역임하였고, 현재는 경기도 의료원에서 한의과장으로 지역 공공보건 의료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작가는 오랜시간 네이버에 ‘사이-나눔(글 빚는 한의사 알리고)’ 블로그를 운영하며 독자들에게 쉽고 흥미로운 의학용어로 건강 과 관련해 폭넓은 글을 연재해 왔습니다.(http:// blog.naver. com/pes516329). 특히, 한의사로서 갱년기와 뇌건강에 대한 예방 및 치유의 글들을 인문학적 통찰로 풀어내어, 중장년층 독자(특히 여성)들에게 큰 인기몰이를 하여왔습니다. 뿐만 아니 라, 강의와 신문, 방송 등 다수의 언론 매체에 필진으로 참여 했으며, 5년간 연재한 ‘99세까지 팔팔하게’의 <건강칼럼 >고정 꼭지는 전국의 독자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받았습니다.
작가의 출판물로는 <치매백문백답(마음샘이 뇌무늬를 만든다 시리즈1)-초판,개정판>, <갱년기, 마음도 쉬어야 부드러워 집 니다(마음샘이 뇌무늬를 만든다 시리즈2)- 초판, 개정판>, <99세까지 팔팔한 몸살림설명서- 초판, 개정판>, <잘 먹어야 잘산다- 초판, 개정판>, <뇌건강을 살리는 계절음식>, <알파고 동의보감>, <알아두면 쓸모많은 신기한 기미 동의보감> 등을 대표서적으로 꼽을 수 있습니다. 현재, AMAZON에도 , , 등의 서적물을 출판 등록하고 있습니다.
또한, 작가의 콘텐츠물은 직장인 역량강화 콘텐츠 「팔색쇼-동의보감건강법」과 전국교원 원격연수 콘텐츠 「건강을 지키는 기통찬 동의보감」 등으로 삼성전자, 한화그룹 등의 대기업과 전국 교원들의 이러닝 교육에도 참여하고 있습니다.

* 이 책의 수익금은 갱년기와 치매환우를 위해 후원될 예정입니다.

400자이내 입력가능하며, 로그인후에 작성이 가능합니다.

등록
X
Modal

선물증정

이메일
내용입력
/ 300
여러 개의 이메일 입력시 ';' (세미콜론)으로 구분할 수 있으며,
메일 주소는 최대 100개까지 가능합니다.
    취소하기